Baltic States Special Exhibition

 

NOVEMBER 27 - JANUARY 08

INTRODUCTION

 

햇빛담요재단의 복합문화예술공간 ‘ART Corner H’는 발트 3국에서 주목받고 있는 작가 4명의 그룹전을 우리나라 최초로 개최한다.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를 총칭하는 발트 3국은 서유럽 중심으로 전개되어 온 미술계에서 2000년대 중반부터 국제적으로 활동하는 큐레이터, 예술가, 사상가들을 배출하며 급성장하고 있다. 70 년대 후반에 설립된 발틱 트리엔날레(Baltic Triennial)는 발트해 연안에서 가장 규모 있는 미술 기관인 CAC(Contemporary Art Centre)가 주관하는 역동적인 국제 행사로 변모했으며, 2016년 라트비아의 리가 비엔날레(Riga Biennial) 가 출범하고, 리투아니아 파빌리온이 2019년 제 58회 베니스 비엔날레에서 황금 사자상을 수상하면서 전 세계 미술인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재 발트국가의 현대미술은 담론화가 진행되고 있으나, 새로운 세대의 예술가들은 ‘발트적 정체성’을 고찰하는 지역 예술의 형태에서 나아가 현대사회에 대한 성찰, 자연생태 및 사회 정의와 같은 동시대의 보편적인 주제를 지닌 예술로 변모되고 있다. 본 전시에 참여하는 4명의 작 가들은 그들의 작품 속에서 발트국가 특유의 역동성을 보여주는 작가들이다. 리투아니아 루벤 아트파운데이션(Lewben Art Foundation)의 전폭적인 지지와, 2009년 이래 발트 3국 의 주요한 예술행사로 자리 잡아 유럽 신진작가들의 회화 연대기로 평가받는 ‘Young Painter Prize’ 에서 입상한 네 명 작가들은 그들의 작품 속에서 발트국가 특유의 몽환적이고 묘한 신비스러움을 표출하는 동시에 다양한 주제를 나름의 분위기와 방식으로 선보인다.

                                                                                                                                                           Curator / Taeho Choi

햇빛담요재단 소개

나눔을 통하여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따뜻한 햇살과 포근한 담요와 같은 존재가 되고자 설립된 햇빛담요재단은 보호종료아동의 자립을 지원 하는 비영리 문화예술단체이다. 보호 시설 퇴소 후, 정부지원금 500만원으로 삶을 살아가야 하는 아이들에게 단순 기부를 넘어 지속가능한 인큐베이팅 시스템을 통해 재능개발과 자립을 돕는다. 문화예술전시 수익금은 기부금과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에 사용된다.

알렉세이 골딘 (Alexei Gordin)
- ‘ 반항의 아이콘 제임스 딘과 닮은 작가 ’

알렉세이 골딘은 회화, 그림, 사진, 비디오, 행위 예술 등 다양한 장르의 작업을 하며 영감을 얻는다. 작가는 허무주의에 기반해 매력적이지만 허영기 가득하고 엘리트주의가 팽배한 현대 미술계의 냉혹한 현실을 비판한다. 작가의 작품은 마치 모노드라마를 보는 듯한데, 작가의 심정 이나 세계관이 자막, 말풍선, 타이포그래피 형태 등으로 전달된다. 2018년 작 <Mirror Mirror>, <Silent Morning>에서 말풍선으로 표현되는 고독하고 쓸쓸한 독백은 가벼운 죠크로 시작해 이내 소외되고 낙후된 빈민가와 산업환경, 지배층과 피지배층, 저속한 농담 등 다소 불편한 주제로 끌고 가지만 작가만의 방식으로 불쾌하거나 우울하지 않고 유머러스하게 풀어낸다.

이글 놀쿠테 (Egle Norkute)
- ‘ 발트의 몽환적이고 신화적인 분위기를 가장 잘 표현한 작가 ’

이글 놀쿠테는 작품을 통해 미술사와 신화, 유적지, 현대 미디어의 맥락을 고찰하며, 예술 작품의 본질적 가치에 의문을 제기한다. 또한 혼란 스러운 현대적 상황에 어울리는 모티브, 주제, 이미지를 혼합하거나 레이어링하여 예상치 못한 의미적 연계를 만들어낸다. 2017 작 <Area is monitored, Panopticon cake>이나, 2020년에 그린 <Smoke Them Out!>은 사회적 이슈들을 다룬 작품으로 디스토피아적인 작가의 세계관이 반영되었다. 잘려진 캔버스 위에 그린 작품 시리즈는 해체된 퍼즐이나 매뉴얼 없이 조립된 물체를 연상케하며, 썩어가는 것처럼 보이는 기형적인 그림들은 공통의 논리를 거스르는 초현실적인 상황에 맞서는 작가의 상황을 대변한다.

이바 트린쿠나이테 (leva Trinkunaite)
- ‘ 발트해의 보석. Extraordinary(비범한, 보기 드문)한 작가 ’

트린쿠나이테의 작품에는 거의 동물이 빠지지 않고 등장한다. 2020년 개인전 ‘Instict(본능)’ 프로젝트에 서는 인간과 동물의 생태계적 위치 불평등을 다루었다. 인간의 문명이 야생동물의 서식지로 유입되고, 동물들은 그들의 세계에서 인간을 직면한다. 더 이상 동물들은 야생에 있지 않고, 인간에 의해 변화되는 생활 환경에 적응하도록 강요받는다. 하지만 동물들의 시선은 우울하거나 날카롭지 않고 오히려 따뜻하고 부드럽고 사랑스럽기까지 하다. 작가는 블랙 색채를 사 용하는데 탁월한 능력이 있다. 2021년 작인 <A bison that was shot by hunter who confused it with the boar>과 <Primates>을 통해 아마도 온도가 다른 블랙과 사랑에 빠지게 될 것이다. 거칠고 강렬한 터치 속에 한계를 모르고 분출되는 야생성과 생명력은 작가의 대형 작품들에서 더욱 더 강하게 드러난다.

산드라 스트렐 (Sandra Strele)
- ‘ 발트의 데이비드 호크니로 주목받는 작가 ’

2019년 작 <Nostalgia>를 보면 산드라의 작품이 왜 데이비드 호크니를 연상시키는지 한 눈에 알아챌 것이다. 하지만 데이비드 호크니가 시간이 멈춰버린 찰나의 순간을 표현했다면, 작가의 작품은 슬로우모션 같은 이미지이다. 또한, 작가의 작품에서 도시의 모습 혹은 자연의 풍경은 정적 이지만 고독하지 않다. 마치 트래버스의 소설 메리 포핀스에서, 그녀가 아이들을 그림속 으로 데려가 그 속에 숨겨진 아름다운 장소들을 돌아 다니듯, 작가는 무한한 자유의 공간을 프레임 속에 살짝만 드러내어 놓고 관람객에게 얼른 들어와서 구경해보라고 속삭이는 것 같다.

이번 전시에서 선보이는 2020년 <Exhibitions that Never Happened> 연작은 갤러리나 박물관에 전시된 작품들 위로 인간의 형상과 사물을 기하학적으로 배치해 역동성을 나타냄과 동시에 인간의 고립을 전달한다.

Lewben Art Foundation

The youngest participant of the exhibition, distinguished not only by age, but also by different media in this particular exhibition-graphics and drawing techniques, explores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ity and nature, man and animal in her works. Artists are connected through analyzing the contemporary everyday life and current issues from both a global and a subjective point of view. Sandra Strele, analyses childhood memories and modern everyday life, Alexei Gordin has invested in the artist's career issues and the absurdity of the art world through black humor, and Eglė Norkutė is exploring art history through contemporary painting. The youngest participant of the exhibition, Leva Trinkūnaitė is distinguished not only by age, but also by different media in this particular exhibition-graphics and drawing techniques, explores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city and nature, man and animal in her works.

Ugnė Bužinskaitė, curator of the exhibition, director at the Lewben Art Foundation.

WORKS

 
Ieva Trinkunaite

Ieva Trinkunaite

Primates, 161.5x132cm, charcoal on paper, 2021

Sandra Strele

Sandra Strele

Exhibition that never happened XIII, 50x70cm, Mixed media on canvas, 2020

Sandra Strele

Sandra Strele

Nostelgia IV, 200x450cm, Mixed media on canvas, 2019

Sandra Strele

Sandra Strele

Exhibition that never happened VII, 90x105cm, Mixed media on canvas, 2020

Sandra Strele

Sandra Strele

Exhibition that never happened VIII, 115x150cm, Mixed media on canvas, 2020

Sandra Strele

Sandra Strele

Exhibition that never happened X, 50x70cm, Mixed media on canvas, 2020

Sandra Strele

Sandra Strele

Exhibition that never happened VI, 60x80cm, Mixed media on canvas, 2020

Sandra Strele

Sandra Strele

Exhibition that never happened V, 200x300cm, Mixed media on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Binary, 110x90cm, Oil on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Quick Fix, 80x70cm, Oil on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Smoke Them Out!, 120x120cm, Oil on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Decisions from a place of lack with Adam Siekel, 150x130cm, Oil on canvas, 2017

Egle Norkute

Egle Norkute

Natural histories. Landscape at the table, 70x90cm, Oil on canvas, 2018

Egle Norkute

Egle Norkute

Area is monitored. Panopticon-cake, 110x90cm, Oil on canvas, 2017

Egle Norkute

Egle Norkute

Roman Infant Bust Without a Nose, 25x11cm, Oil on shaped canvas, 2019

Egle Norkute

Egle Norkute

Cross, 17x13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Tin for Sugar, 19x15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Winged Foot, 30x33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Portuguese Ceramic Watermelon, 36x32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Porcelain Plate with Princess Diana and Prince William, Broken, 25x25cm, Oil,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Magic Crystal, 42x27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El Gatto (after Botero), 20x24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Llobera’s Vase (glued), 35x22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At your doorstep, 40x50cm, Oil on shaped canvas, 2020

Egle Norkute

Egle Norkute

Classical Antiquity Period Plate , 29x29cm, Oil on shaped canvas, 2020

Alexei Gordin

Alexei Gordin

Untitled, 70x90cm, Acrylic on canvas, 2020

Alexei Gordin

Alexei Gordin

MirrorMirror, 50x60cm, Acrylic on canvas, 2018

Alexei Gordin

Alexei Gordin

Untitled, 80x100cm, Acrylic on canvas, 2019

Alexei Gordin

Alexei Gordin

Untitled, 50x60cm, Acrylic on canvas, 2018

Alexei Gordin

Alexei Gordin

Dystopia, 110x110cm, Acrylic on canvas, 2020

Alexei Gordin

Alexei Gordin

Silent Morning, 62x90cm, Acrylic on canvas, 2018

Alexei Gordin

Alexei Gordin

Periphery, 70×80cm, Acrylic on canvas, 2018

Alexei Gordin

Alexei Gordin

TEST, 60x40cm, Acrylic on canvas, 2021